본문내용 바로가기
관리자의 명언명구 · 2021-01-06

빌게이츠를 최고의 부자로 만든 6가지 습관

빌 게이츠를 최고 부자로 만든 습관 6가지

 

마이크로소프트 공동 창업자인 빌 게이츠는 세계 최고 부자로 손꼽히고 있다. 최고 부자순위를 매기는 자료에 의하면 매번 1. 2, 3위 안에 든다. 그가 어떻게 해서 세계 최고의 부자가 됐을까. 그의 자산은 현재 약 800억 달러(922800억원)의 이상을 보유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그는 개인용 컴퓨터가 막 시작되던 시기에 운영체계인 DOS, Window 프로그램 등을 만들어낸 게 거부가 된 원동력으로 꼽힌다.

 

하지만 게이츠의 일과 인생에 대한 대단히 스마트한 접근이 이런 획기적인 프로그램을 개발해 내고 이를 통해 세계적인 기업을 일구는 원동력이 되었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평가다. 이와 관련해 미국의 경제매체 아이엔씨닷컴(Inc.com)’이 빌 게이츠가 세계 최고의 부자가 되는데 도움이 된 아주 효과적인 습관 6가지를 소개했다.

 

항상 배운다

게이츠가 하버드대를 중퇴한 이유는 폴 앨런과 힘을 합쳐 소프트웨어 회사를 차릴 절호의 시기라는 판단 때문이었다. 하지만 게이츠는 배우는 것을 좋아했고 중퇴한 이후에도 등록을 하지 않은 채 다양한 강의를 들었다. 이는 리즈 대학을 중퇴한 뒤에도 계속 학교에서 강의를 들었던 애플사의 창업자 고() 스티브 잡스와 비슷하다.

 

모든 책을 읽는다

게이츠는 백과사전을 비롯해 과학 소설 등 분야를 가리지 않고 모든 종류의 책을 읽는 독서광이다. 그의 아버지는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게이츠가 어릴 때부터 책을 손에 놓지 않는 책벌레여서 저녁식사 시간에는 책을 읽지 않는다는 룰을 만들기도 했다고 밝힌 바 있다. 요즘에도 게이츠는 매년 수백 권의 책을 읽고 있다.

 

잠을 충분히 잔다

게이츠는 하루에 최소한 7시간은 수면을 취한다. 그는 잠을 이 정도로 자지 못하면 창조적이 될 수 없다고 말한다. 이야말로 모든 사람이 꼭 따라야 할 좋은 습관이다.

 

같이 일하는 사람을 신뢰한다

게이츠는 이제까지 사업상의 결정 중 최고로 잘한 것은 사람을 잘 뽑은 것과 연관이 있다고 말한다. 이중에서도 폴 앨런을 사업 파트너로 선택한 것을 첫 번째로 꼽는다. 게이츠는 가능하면 언제든지 같이 일하는 사람들을 신뢰하는 것이야말로 가장 현명한 일이라고 말한다.

 

현금을 신중하게 관리한다

게이츠는 재정에 어떤 문제가 생겨도 전 직원의 1년 치 급여를 주기에 충분한 현금을 은행에 보관해 놓기를 원한다고 말한다. 그는 지금도 거의 100억 달러(115400억원)를 현금으로 은행에 맡겨 놓고 있는데 어떤 문제가 생겨도 내년까지 직원들에게 급여를 주기에 충분한 액수라고 말했다.

  

실수로부터 배운다

게이츠는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마이크로소프트가 세계적 기업으로 성공한데에는 그와 동료들이 실수를 빨리 깨닫는 능력이 있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그는 많은 실수를 했지만 빨리 이를 깨닫고 다른 접근 방법을 찾았다고 말한다.

관리자

작성자의 소속

자신을 소개하는 글이 해당영역에 나타날 것입니다. 자신을 소개하는 글은 최대 80글자로 제한을 두어 표현되도록 구현

게시글 SNS 공유
이전글 삶의 지혜
다음글 1000억 짜리 강의